눈에도 
보이지 않는 바이러스 한점 때문에 
만물의 영장이라고 자부하는 
70억 인류가 벌벌떨면서 
바깥출입도 제대로 못하고 있으니 
코메디도 이런 코메디는 다시 없을 것이다.

그것도 바이러스에 최고의 백신을 집안에 
지천으로 쌓아 놓고도 먹지 않고 
수많은 사람들이 죽어가고 있으니 
참으로 어처구니 없는 일이다
  
지구상에 모든 바이러스는  외막은 
지방으로 덮여있고 내막은 단백질로 
구성되어있기 때문에 0.9%의 소금물에서는 
닿는 순간 삼투압작용에 의해서 
터저 죽는 다는 것은 
생명공학에서도 밝혀진 사실이다.
  
일례로 지렁이같은 유선충은 외피는 
근육 세포로 되어있고 내부는 지방과 
단백질로 되어있기 때문에 
소금물에 담가놓으면 바짝 쪼그라 든다.

그것은 소금물이 삼투압작용으로 지렁이 
몸속에 들어있는 지방과 단백질을 중화시켜서 
싹 뽑아냈기 때문에 바짝 쪼그라드는 것이다.

즉 배추를 소금으로 절이면 
물이 빠지면서 숨이 죽는것과 똑같은 원리다.

그와같이 바이러스와 세균은 외피와 내막까지 
지방과 단백질로만 되어있으므로  
눈물. 콧물. 침의 염도를 0.9%만 유지시켜주면 
들어오는 즉시 녹아버린다는 것은 
인체공학을 연구하는 학자들은 다 알고있다. 

그런데 지금과 같이 수많은 사람들이 
코로나 바이러스에 희생되고 있는데도 
그것을 잘 알고있는 
수많은 전문가들은 왜 말이 없는가,?  

소금물로 가글하고. 
소금으로 양치질하고. 
사용한 치솔을 소금물에 담가  놓았다가 
다시 사용하라는 것도 바이러스나 
세균을 살균시키기 위함이라는 것은 
삼척동자도 다 아는 사실이다.

소금은 어둡고 습한곳에 
수억년을 놓아 두어도 
곰팡이가 생기지 않습니다.

소금은 그만큼 바이러스와 
세균에는 영원한 천적인 것이다.


그러므로 지금과 같이 
무서운 바이러스가 창궐할때는 
무조건 소금을 많이 먹고 체내염도를 
0.9%만 유지시켜 주면 지구상에 
어떠한 바이러스도 
범접을 못한다는 것을 
꼭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염분 부족은 만병의 근원입니다
조회 수 :
261
등록일 :
2020.12.03
13:15:00 (*.119.157.92)
엮인글 :
http://dslife.org/index.php?document_srl=23406&act=trackback&key=36d
게시글 주소 :
http://dslife.org/23406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85 남을 위한 어떤 배려 구본길 2020-12-24 205
» 소금과 바이러스 구본길 2020-12-03 261
183 주는 것이 幸福하다 구본길 2020-09-17 441
182 test 관리자 2020-05-03 1848
181 고난주간 구본길 2020-04-09 3711
180 배려의 중요성 구본길 2020-04-07 3109
179 상황판단의 중요성 구본길 2020-04-03 6337
178 톰과 제리 구본길 2020-04-02 347
177 가화만사성 구본길 2020-04-01 668
176 그치지 않는 비는 없다. 구본길 2020-03-23 3434
175 꼭 삶에서 기억 할 일 구본길 2020-03-23 950
174 누군가의 기도 [1] 구본길 2020-03-23 1151
173 아쉬웠든 한해를 보내며...... 春雨 전용이 2018-12-31 7162
172 회원님들 점심식사....... file 春雨 전용이 2018-11-14 10114
171 1남전도회 야유회 file 春雨 전용이 2018-11-14 6469
170 남해 은모래 백사장 기도회 file 春雨 전용이 2018-11-14 6883
169 1남전도회 야유회 file 春雨 전용이 2018-11-14 6089
168 작은 어촌마을에 성직자 file 春雨 전용이 2018-05-03 4753
167 [어촌마을 수월리로 간 이목사 2] file 기쁨가득 2018-01-25 5414
166 [어촌 마을 수월리에 간 이목사4] file 기쁨가득 2018-01-25 4233